tvN '스타트업' 17일 첫 방송
배수지, 당찬 청춘 서달미 役
배우 배수지가 12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배수지가 12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에 나오는 배우 배수지가 신선한 소재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12일 오후 '스타트업'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배우 배수지, 남주혁, 김선호, 강한나와 오충환 감독이 참석했다.

'스타트업'은 한국의 실리콘 밸리 샌드박스에서 성공을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든 청춘들의 시작과 성장을 담은 작품이다.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를 연출한 오충환 감독과 드라마 ‘피노키오’, ‘너의 목소리가 들려’ 등을 집필한 박혜련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이날 배수지는 "편지로 인해서 시작되는 복잡한 관계가 어떻게 풀릴지 궁금하더라. 청춘들을 응원하는 메시지가 담겨 있고 따뜻한 드라마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오 감독, 박 작가와는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후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된 배수지. 그는 "또 한 번 호흡을 맞추는 만큼 보다 더 좋은 호흡을 보여줄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면서 "작가님과는 첫 번째 드라마를 함께 했기 때문에 의미가 남다를 것 같다"고 전했다.

'스타트업'은 오는 17일 밤 9시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