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생활' 오늘(7일) 첫방
서현, 생계형 사기꾼 차주은 役
"거칠고 당당한 매력"
소녀시대 서현./사진제공=JTBC
소녀시대 서현./사진제공=JTBC


소녀시대 서현이 사기꾼 캐릭터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7일 오후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사생활'은 생활형 사기꾼들이 모든 기술을 총동원해 국가의 거대한 사생활을 밝혀내는 통쾌한 사기 플레이 드라마다.

서현이 연기하는 차주은은 어려서부터 사기꾼 부모로부터 기술을 섭렵한 모태 사기꾼이자 살기 위해 사생활도 거침없이 조작할 수 있는 생계형 사기꾼이다. 서현은 "일상이 거짓과 사기로 물든 세상 속에서 살다보니 현실적이고 거칠고 당당한 매력을 가졌다"고 소개했다.

사기꾼 캐릭터를 연기하기 위해 중점을 둔 부분을 묻자 서현은 "외적인 것에서 찾으려기 보단 내가 가지고 있는 성격 안에서 비슷할만한 뻔뻔함, 거친 모습들을 많이 끌어내서 극대화 시키려 노력했다. 일상생활을 하면서도 '이럴 때 차주은이라면 어떻게 생각할까' 고민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사생활'은 오늘(7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