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기주, '오! 삼광빌라!' 주연
"KBS 첫 작품, 축하 많이 받아"
"주변 반응 뜨거워, 열심히 할 것"
'오! 삼광빌라!' 배우 진기주/ 사진=KBS2 제공
'오! 삼광빌라!' 배우 진기주/ 사진=KBS2 제공


배우 진기주가 KBS에 처음으로 입성한 소감을 밝혔다. 16일 오후 열린 KBS2 새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으며 홍석구 PD를 비롯해 배우 이장우, 진기주, 전인화, 정보석, 황신혜, 김선영, 인교진, 한보름이 참석했다.

'오! 삼광빌라!'는 다양한 사연을 안고 삼광빌라에 모여들었으나, 이곳 터줏대감 순정의 집밥 냄새에 눌러 앉게 된 사람들이 서로에게 정들어 가는 과정을 그린 가족드라마다.

진기주는 극 중 가족의 안위와 생계를 책임지는 실질적 가장 이빛채운 역을 맡았다. 그는 '오! 삼광빌라!'를 통해 처음으로 KBS와 인연을 맺었다.

이에 대해 진기주는 "'오! 삼광빌라'에 출연하게 됐다고 했을 때 어느 때보다 주변 반응이 뜨거웠다"며 "축하와 기대를 많이 받은 건 그만큼 KBS 주말드라마가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기 때문이다. 나 역시 큰 사명감을 갖고 임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 삼광빌라!'는 오는 19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