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수지-남주혁-김선호-강한나
꿈을 향한 계단 위에 선 청춘들
'스타트업' 2차 메인 포스터 공개./사진제공=tvN
'스타트업' 2차 메인 포스터 공개./사진제공=tvN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이 푸르른 하늘 아래에 모인 청춘들을 응원한다.

오는 10월 첫 방송을 앞둔 ‘스타트업’은 한국의 실리콘 밸리 샌드박스에서 성공을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든 청춘들의 시작(START)과 성장(UP)을 담은 드라마다.

무엇보다 치열하게 나아갈 청춘들의 항해와 그동안 드라마에서 본격적으로 다룬 적 없는 스타트업계를 내세운 신선한 소재, 그리고 얽히고설킬 로맨스를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그런 가운데 11일 청량감 넘치는 2차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파란 하늘 아래 모인 서달미(배수지 분), 남도산(남주혁 분), 한지평(김선호 분), 원인재(강한나 분) 네 사람의 미소와 함께 청춘의 반짝임이 묻어나고 있는 것.

특히 계단 위에서 자유롭게 자리한 모습은 스타트업에 뛰어든 계기도, 시기도 조금씩 다르지만 결국 한 계단씩 꿈을 향해 올라설 네 사람의 성장을 기대케 한다.

계약직을 전전하는 고된 인생 속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역전을 꿈꾸는 승부사 서달미, 투자금만 까먹는 가문의 망신에서 다시 빛나기 위해 도전하는 삼산텍의 창업자 남도산, 과거 은혜를 베풀어준 한 사람에게 빚을 갚으려는 한지평, 재벌 2세 타이틀이 아닌 자신의 실력으로 인정받으려는 원인재까지 이제껏 경험한 적 없는 새로운 세상 샌드박스에서 무엇을 마주하게 될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피노키오’ ‘너의 목소리가 들려’ 등을 집필한 박혜련 작가와 ‘호텔 델루나’ ‘닥터스’ 등을 연출한 오충환 감독이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후 재회한 ‘스타트업’은 오는 10월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