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구교환·김성균·손석구, 'D.P' 출연 확정
정해인·구교환·김성균·손석구, 넷플릭스서 뭉친다
정해인, 구교환, 김성균, 손석구가 넷플릭스 'D.P.'에 캐스팅됐다. / 사진=각 소속사
정해인, 구교환, 김성균, 손석구가 넷플릭스 'D.P.'에 캐스팅됐다. / 사진=각 소속사


정해인, 구교환, 김성균, 손석구가 넷플릭스가 새 오리지널 시리즈 'D.P.'의 캐스팅을 확정했다.

'D.P'는 여느 대한민국의 청년들과 같이 평범하게 군복무를 하던 이등병 준호가 어느 날 갑자기 '군무이탈 체포조’가 돼 탈영병들을 쫓게 되며 마주하게 되는 혼란스러운 청춘에 관한 이야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육군 헌병대 군무이탈 체포조 D.P.(Deserter Pursuit)라는 신선한 소재로 군내 가혹행위와 인권 문제를 사실적으로 그려내며 누적 조회 수 1000만 뷰를 넘긴 김보통 작가의 웹툰이 원작이다. 장편 데뷔작 '차이나타운'으로 제68회 칸 국제영화제 비평가 주간에 초청받으며 충무로에 파란을 일으켰던 한준희 감독이 연출을 맡고, 각본은 한준희 감독과 원작자 김보통 작가가 공동작업했다.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봄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시동' 등 드라마와 스크린을 넘나들은 정해인이 군무이탈 체포조 조원이 된 안준호 이병 역을 맡았다. 안준호는 조용하고 침착하지만 다소 융통성이 부족한 청년으로, 그의 관찰력과 끈기를 눈여겨본 군탈담당관에게 차출돼 D.P.가 된다. 정해인은 한호열, 박범구와 함께 체포조로 호흡하면서 여러 탈영병들의 사연과 직면하며 변해가는 안준호를 연기할 예정이다.

영화 '남매의 집', '꿈의 제인', '메기' 등으로 알려진 '독립영화계 슈퍼스타'이자 올여름 극장을 강타한 '반도'의 서 대위 역할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구교환은 군무이탈 체포조 조장 한호열 상병 역을 맡았다. 만사에 의욕 없는 한량 같지만 속은 누구보다 단단한 한호열은 안준호에게 때로는 유용한 수사 노하우를, 때로는 짜증을 선사하며 환상의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열혈사제', '응답하라' 시리즈와 영화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 '이웃사람',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 등 코믹한 연기에서 선굵은 연기까지 장르와 캐릭터를 가리지 않고 활약해온 김성균은 군무이탈 담당관 박범구 중사 역을 맡았다. 스트레스와 만성피로로 인한 퀭한 인상을 하고 준호와 호열에게 욕설과 잔소리로 일관하지만 항상 노련한 통찰력으로 D.P.를 챙기는 반전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센스8' 시즌 2로 데뷔 후 '마더', '멜로가 체질' 등의 드라마와 영화 '뺑반'에서 인상깊은 연기로 대중적인 인기를 얻은 손석구는 육군사관학교 출신의 인텔리 헌병대 간부 임지섭 중위 역을 맡았다. 오로지 실적만을 신경 쓰며 D.P.를 눈엣가시로 여기는 인물로 극의 긴장감을 책임질 예정이다.

'D.P.'는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