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새 예능 드라마 '좀비탐정'
최진혁, 인간세상 적응하는 좀비
유재석, 김민경, 유민상 깜짝 등장
'좀비탐정' 유재석-김민경-유민상./ 사진제공=KBS2
'좀비탐정' 유재석-김민경-유민상./ 사진제공=KBS2


'국민MC'유재석과 '대세' 김민경, 유민상이 KBS2 새 월화 예능 드라마 '좀비탐정'에 깜짝 출연한다.

'좀비탐정'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되어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분투하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여기에 유재석과 김민경, 유민상까지, 안방극장의 웃음을 확실하게 책임지고 있는 스타들이 색다른 특별 출연으로 존재감을 빛낸다고 해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좀비탐정'의 주인공 김무영(최진혁 분)은 과거의 기억을 모두 잃은 채 미스터리하게 부활했지만, 기괴한 모습으로 괴성을 남발하는 좀비들과는 달리 불굴의 의지로 인간 세상에 적응해나간다. 불철주야 수련 끝에 수려한 말솜씨부터 '꽃 미모'까지 장착, 우연한 기회로 탐정 직업까지 거머쥔 그는 속 시원한 사이다 매력을 지닌 공선지(박주현 분)와 함께 유쾌하고 통쾌한 수사를 펼친다고.

이런 가운데 유재석과 김민경, 유민상은 인간 세상에서 펼쳐지는 '좀비' 김무영의 일상 곳곳에 숨어있을 예정이라고 해 호기심이 한층 더해진다. 예상치도 못한 곳에서 모습을 드러낼 세 사람은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며 웃음이 터지게 할 작정이다.

특히 공개된 사진 속 유재석과 김민경은 파격적인 비주얼로 시선을 강탈한다. 강시로 완벽 분장한 유재석과, 지친 표정으로 그를 바라보는 김민경의 모습이 포착돼 두 사람의 알 수 없는 조합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유민상은 특유의 '먹신' 캐릭터로 또 한 번 속 시원한 웃음을 전할 예정. 과연 이들은 어떤 장면에 나타나 '좀비' 김무영의 일상에 활기를 불어넣게 될지 새로운 관전 포인트로 자리 잡고 있다.

오는 3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되는 '좀비탐정'은 지상파-OTT-IPTV가 협업한 첫 오리지널 콘텐츠로, KBS, 웨이브(wavve), SK브로드밴드 3사가 공동으로 제작투자했다. 매주 토요일 웨이브와 B tv에서 2회차가 독점 선 공개되고 이어 KBS에서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영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