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석진, 동생의 첫사랑을 사랑하게 된 서진 役
하석진 "강렬한 불꽃 남자"
배우 하석진./사진제공=MBC
배우 하석진./사진제공=MBC


배우 하석진이 캐릭터의 매력에 대해 밝혔다.

19일 오후 MBC 새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이하 ‘내가예’)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내가예’는 한 여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형제와 그 사이에서 알 수 없는 운명에 갇혀버린 한 여자의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를 담은 작품.

하석진은 동생의 첫사랑을 사랑하게 된 형이자 사랑하면 가져야 되는 남자 서진을 연기한다. 하석진은 “서진은 직업이 카레이서다. 그만큼 강렬한 불꽃 남자”라며 “환이가 은은한 달이라면 진은 화려한 태양이다. 태양이 밝게 빛날수록 그늘이 커지듯 어두운 부분도 가지고 있는 복잡한 캐릭터다. 초반에는 예지에게 직진하는 모습을, 후반에는 그늘이 주는 다른 부분들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캐릭터의 매력을 묻자 하석진은 “서진은 망설이지 않고 원하는 대상에 대한 고민이 길지 않다. 행동이 먼저 나간다”며 “남자라면 저런 인생으로 한 번 살아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멋진 남자다. 나 역시 연기를 하며 대리 만족을 느끼고 있다”고 답했다.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오늘(19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