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균, tvN '비밀의 숲2'서 동부지검 차장검사 役
박성근의 조력자로 활약 예고
배우 이현균. /사진제공=빅보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현균. /사진제공=빅보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현균이 tvN 새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2’에 합류한다.

‘비밀의 숲2’는 검경 수사권 조정 최전선의 대척점에서 다시 만난 고독한 검사 황시목(조승우 분)과 행동파 형사 한여진(배두나 분)이 은폐된 사건들의 진실로 다가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이현균은 극 중 동부지검 차장검사로 등장한다. 그는 동부지검 검사장 강원철(박성근 분)의 일을 보좌하며 냉철한 조력자 역할을 소화할 예정이다.

영화 ‘1987’에서 정의로운 의사 오연상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그는 영화 ‘비스트’, ‘어린 의뢰인’ 등과 드라마 ‘나의 나라’, ‘닥터 프리즈너’, ‘라이프’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신스틸러의 면모를 뽐냈다.

특히 ‘나의 나라’에서는 왕위 계승을 둘러싸고 치열하게 대립했던 이방간으로 분해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하며 호평을 끌어냈다.

이렇듯 출연하는 작품마다 깊이 있는 연기로 몰입도를 높이는 그가 이번 작품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된다.

한편 ‘비밀의 숲2’는 오는 15일 밤 9시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