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기록' 꿈과 사랑 위해 달려가는 박보검·박소담
박보검X박소담, 함께 있어 더욱 빛나는 순간
두근두근 설렘 증폭
사진제공=tvN '청춘기록' 3차 티저 영상 캡처
사진제공=tvN '청춘기록' 3차 티저 영상 캡처


'청춘기록'이 함께 있어 더욱 빛나는 청춘의 한 페이지를 연다.

오는 9월 7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청춘기록' 측은 지난 29일, 사혜준(박보검 분)과 안정하(박소담 분)의 모습이 담긴 3차 티저 영상을 공개해 설렘 지수를 높였다.

'청춘기록'은 현실의 벽에 절망하지 않고 꿈과 사랑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청춘들의 성장기록을 그린다. 꿈꾸는 것조차 사치가 돼버린 이 시대의 청춘, 저마다의 방식으로 꿈을 향해 직진하는 이들의 뜨거운 기록이 설렘과 공감을 선사한다. '비밀의 숲',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WATCHER(왓쳐)' 등을 통해 치밀하면서도 섬세한 연출의 힘을 보여준 안길호 감독과 '닥터스', '사랑의 온도' 등 따뜻하고 감성적인 스토리에 현실적인 시선을 녹여내는 하명희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여기에 자신만의 색으로 청춘의 얼굴을 현실적으로 풀어낼 박보검, 박소담, 변우석의 시너지는 첫 방송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앞선 2차 티저 영상에는 팍팍한 '현실 어택'에도 꿈을 향해 직진하는 열혈 청춘의 모습이 담겼다. 이어 공개된 3차 티저 영상은 또 다른 분위기로 보는 이들의 가슴을 두근거리게 만든다. 배우와 메이크업 아티스트라는 꿈을 향해 달려가는 사혜준과 안정하. 불안한 현실 속에서도 꿋꿋하게 자신만의 청춘 기록을 써 내려가는 이들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치고 힘들 때마다 '사혜준 덕질'로 소소한 행복을 느끼며 위로를 받아온 안정하. "나 네 '덕질' 때려치우기로 했어"라는 그의 호기로운 다짐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팬과 연예인이 아닌 본업의 세계에서 만난 사혜준과 안정하의 모습 역시 흥미를 유발한다. "너하고 있으면 편안해져, 안정감이 생겨"라는 사혜준의 대사는 이들의 관계에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진 영상에서 한 우산을 쓰고 빗속을 나란히 걷는 두 사람 사이 편안하면서도 묘한 설렘이 흐른다. "세상에 혼자 있는 거 같다"는 안정하에게 "넌 혼자가 아니야"라며 자신의 곁을 내어주는 사혜준의 모습은 설렘을 증폭시킨다. 팬과 '최애'의 만남, 서로에게 위로가 돼주는 이들의 특별한 관계가 어떻게 변모해 나갈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높인다.

'청춘기록'은 '겨울연가', '해를 품은 달', '쌈, 마이웨이', '동백꽃 필 무렵' 등 히트작을 선보인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한다. 오는 9월 7일 밤 9시 tvN에서 첫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