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주, 넷플릭서 '지옥'서 변호사 민혜진 役
OCN '왓쳐' 이후 두 번째 변호사
배우 김현주.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현주.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김현주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에 출연한다.

‘지옥’은 예고 없이 등장하는 지옥의 사자들을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이 갑작스러운 지옥행 선고를 받으며 겪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영화 ‘반도’,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웹툰 ‘송곳’의 최규석 작가가 공동 각본을 맡았다.

김현주는 OCN 드라마 ‘왓쳐’에 이어 또 한 번 변호사로 돌아온다. 그는 극 중 새진리회와 그들을 맹목적으로 추종하는 집단인 '화살촉'의 행태에 맞서는 변호사 민혜진 역을 맡았다.

이번 작품을 통해 넷플릭스에 처음 도전하는 그는 배우 유아인, 박정민, 원진아 등과 호흡하며 폭발적인 연기 앙상블을 예고했다.

특히 김현주는 최근 출연을 확정한 JTBC 새 드라마 ‘언더커버’에 이어 '지옥'까지 캐스팅되는 등 '열일' 행보를 펼친다. 그가 오랜 내공으로 다져온 연기력을 바탕으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주목된다.

‘지옥’은 추후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