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사표' 나나♥박성훈, 과감한 스킨십
나나X박성훈 쌍방직진 로맨스 예고
'출사표' 나나와 박성훈의 키스 1초 전 모습이 포착됐다. /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
'출사표' 나나와 박성훈의 키스 1초 전 모습이 포착됐다. /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


'출사표' 나나와 박성훈의 키스 1초 전이 포착됐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이하 '출사표') 8회는 안방극장을 발칵 뒤집었다. 구세라(나나 분)가 얼떨결에 의장에 선출된 가운데 서공명(박성훈 분)이 구세라의 수행비서를 자처한 것. '킵 커플'이 드디어 크로스를 하게 된 것이다.

시청자들이 놀란 것은 엔딩이 전부가 아니었다. 엔딩 직후 공개된 '출사표’ 9회에서 더 강력한 폭풍이 휩쓸고 지나간 것. 바로 구세라와 서공명의 아슬아슬한 키스 직전 모습이 노출된 것이다. 드디어 두 사람이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것인지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29일 '출사표' 제작진은 예고 속 찰나의 등장만으로도 시청자들의 가슴을 떨리게 한 구세라와 서공명의 '키스 1초 전'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 속 구세라와 서공명은 구세라의 의장실에 단둘이 마주서있다. 창 밖에서 비추는 어스름한 빛. 이를 더욱 은은하게 만들어주는 조명이 빛나는 가운데 서로를 지그시 바라보는 구세라와 서공명. 어떤 말을 하지 않아도 두 사람을 감싼 텐션이 아슬아슬해, 보는 사람까지 숨이 멎을 것만 같다.

구세라와 서공명의 로맨스 케미는 감탄을 자아낸다. 두 사람의 관계는 앙숙에서 친구로, 친구에서 미묘한 사이로 변화했다. 이 과정에서 자신의 감정을 먼저 깨달은 구세라는 서공명에게 다가섰으나 서공명이 2차례나 거절했다. 이에 구세라와 서공명은 티격태격 친구 같은 모습을 많이 보여줬다. 그런 두 사람이 처음으로 강력한 텐션의 로맨스 케미를 보여준 것이다.

'출사표' 제작진은 "29일 방송되는 9회부터 구세라와 서공명의 로맨스가 폭발할 것이다. 한층 가까워진 두 사람의 관계, 이에 따른 로맨틱한 스킨십 장면을 보실 수 있을 것이다. 시청자 여러분들의 가슴에 가슴 떨리는 로맨스의 설렘을 선사할 구세라와 서공명에게, 이를 그려낼 나나와 박성훈 두 배우에게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귀띔했다.

'출사표' 9회는 29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