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주희, '그놈이 그놈이다' 첫 등장
황정음 회사 동료이자 워킹맘 役
파격적인 연기 변신에 이목 집중
'그놈이 그놈이다' 백주희 스틸컷/ 사진=아이윌미디어 제공
'그놈이 그놈이다' 백주희 스틸컷/ 사진=아이윌미디어 제공


배우 백주희가 KBS2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를 통해 현실감 있는 워킹맘으로 변신했다.

올해 초 넷플릭스 '인간수업'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백주희는 '그놈이 그놈이다'에서 선우제약의 직원이자 슬하에 1남 1녀를 둔 워킹맘 조미옥 역으로 열연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그놈이 그놈이다'에서 조미옥(백주희 분)은 선우제약의 웹툰피디로 처음 등장했다. 회사에서는 앙숙 팔도와 티격태격 지내다가도 아이들을 먹여 살릴 생각에 전전긍긍하고, 자식들 먹이는 것이 우선이라 회식에 가서야 고기를 집어먹기 바쁜 생활 밀착형 짠순이의 면모를 드러내며 짧은 등장에도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25년 총무부 근속 근면성실 직장인이자 워킹맘인 조미옥은 20년간 자기 자신을 희생하며 지켜온 가정이 모래성처럼 부서지는 순간을 맞닥뜨리고 나서 서현주(황정음 분)와 웹툰 개발팀원들의 도움으로 인생을 재설계할 기회를 갖게 되는 극적인 캐릭터로 예고된 만큼 시청자들의 깊은 공감을 이끌어낼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서현주가 선우제약에서 일하기로 결정한 만큼 회사 동료들과의 에피소드도 본격적으로 펼쳐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조미옥은 앞으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를 모은다.

백주희는 무대경력 20년차의 연기파 배우로 드라마 '무법변호사', 영화 '나를 찾아줘' 등에 출연했으며, 최근 넷플릭스 오리지널 '인간수업'에서 강렬한 연기를 선보여 대중들에 눈도장을 찍었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