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헌X서지혜, 비밀연애에도 사각관계 여전
손나은 "사랑하는 사이였다" 깜짝 발언
이지훈, 송승헌에 주먹 휘두르며 도발
'저녁 같이 드실래요' 19, 20회/ 사진=MBC 제공
'저녁 같이 드실래요' 19, 20회/ 사진=MBC 제공


MBC 월화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의 송승헌과 서지혜가 본격적인 사내 비밀연애를 시작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저녁 같이 드실래요’ 19~20회에서는 사랑을 쟁취하기 위한 김해경(송승헌 분), 우도희(서지혜 분), 정재혁(이지훈 분), 진노을(손나은 분)의 팽팽한 기 싸움이 펼쳐졌다.

정재혁이 과거 집안사정을 숨겼다는 사실을 알아차린 우도희는 배신감에 더 이상 함께 일을 하지 못하겠다고 선언했다. 그러나 진노을이 “전 사적인 감정 때문에 일을 그르치고 싶진 않거든요”라며 자존심을 건드는 한 방을 날리자, 우도희는 지지 않으려 결국 정재혁과 인터넷 방송을 계속 함께하기로 결심해 끝없이 엎치락뒤치락할 네 사람의 관계를 예고했다.

그런가 하면 강건우(이현진 분)와 정재혁의 술자리에 김해경이 등장해 의도치 않은 삼자대면이 이뤄졌다. “내 상처 다 치료해주나? 그러려면 난 우도희가 필요한데”라는 정재혁의 도발로 날선 신경전이 시작됐고 이내 승부욕이 불타 오른 두 사람은 한 치의 물러섬 없는 술 대결을 펼쳤다. 끝내 정재혁은 김해경에게 주먹을 휘둘러 우도희를 사이에 둔 두 남자의 살벌한 대치가 사각 로맨스에 긴장감을 더했다.

한편 달달한 눈빛이 오가는 김해경과 우도희의 사내 비밀 연애 현장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그러나 진노을이 인터넷 방송 촬영 중 김해경과의 추억을 은근하게 털어놓으며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시작했다. 급기야 “함께 먹고, 사랑하던 사이였습니다”라며 돌발 발언을 꺼내 사랑을 쟁취하기 위한 직진 공세로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어갔다.

정재혁의 어두운 속내가 조금씩 드러나며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키에누(박호산 분)와 정재혁의 관계도 서서히 밝혀지기 시작했다. 정재혁이 키에누의 환자였고, 심각한 애정결핍을 갖고 있었다는 것. 정재혁이 우도희에게 집착하는 이유가 밝혀짐과 동시에, 그에 관한 김해경의 질문을 키에누가 도망치 듯 회피해 숨겨진 사연에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방송 말미에는 촬영 중 딸기 케익을 먹는 정재혁에게 온 몸을 날리는 우도희의 모습이 등장해 그를 당황하게 만든 정재혁의 속내는 무엇인지,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전개 속 정재혁으로 인해 네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하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24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방송된 ‘저녁같이 드실래요’는 최고 시청률 5.5% , 수도권 가구 시청률 5.1%(20회 기준)를 기록했다. 광고계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은 2.0%(20회 기준)를 기록했다.

‘저녁 같이 드실래요’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