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나라, 박병은에 마음 향할까
청진기로 연결된 투 샷
박병은, 자기 감정 고백하나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 박병은 / 사진 = tvN 제공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 박병은 / 사진 = tvN 제공


장나라와 박병은이 서로의 심장 소리를 오픈하는 심박수 시그널을 예고해 관심을 높인다.

tvN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극본 노선재 연출 남기훈, 이하 '오마베') 측은 18일 12회 방송에 앞서 장나라(장하리 역)와 박병은(윤재영 역)의 청진기로 연결된 심쿵 투샷을 공개해 상황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공개된 스틸에는 장나라와 박병은이 청진기로 서로의 심장 소리를 듣는 모습이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두 사람은 서로 자신의 심장 소리를 들어보라는 듯한 모습으로 가슴 찌릿한 기류를 형성하며 설렘을 자극한다. 그런 가운데 장나라의 심상치 않은 표정이 포착돼 보는 이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박병은의 두근거리는 심장 소리는 듣던 중 예기치 못한 상황에 직면한 듯한 장나라의 흔들리는 눈빛과 얼음처럼 굳은 표정에서 당혹스러움이 느껴진다. 특히 장나라를 쳐다보는 박병은의 그윽한 눈빛이 그 어느때보다 뜨거워 보는 이의 심장까지 '쿵' 내려앉게 만든다.

그런 가운데 지난 11회에서는 장하리에 이어 윤재영까지 한이상(고준 분)의 난임을 알게 돼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특히 윤재영은 한이상에게 "긴 말 안 할게. 네가 끝내"라며 날 서린 분노의 경고를 건넸고, 장하리에게는 "아이랑 그 사람 중 뭐가 더 사무칠지 생각해"라고 말하는 등 감정의 진폭을 오르내리는 세 남녀의 모습이 흥미진진한 재미를 배가시켰다.

이에 과연 박병은이 오랜 시간 감춰왔던 장나라를 향한 자신의 감정을 드러낼지 호기심이 높아진다. 이와 함께 장나라는 박병은이 보내는 심장 시그널에 어떤 반응을 보일까.

한편, '오 마이 베이비' 12회는 18일 밤 10시 5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