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빈 언급 "좋아하지?"
유연석, 신현빈에 고백할까
"마음이 시키는대로 해"
'슬기로운 의사생활' 조정석 유연석 / 사진 = tvN 영상 캡처
'슬기로운 의사생활' 조정석 유연석 / 사진 = tvN 영상 캡처


'슬기로운 의사생활' 조정석이 유연석의 마음을 간파했다.

14일 오후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이하 '슬의') 10회에는 이익준(조정석 분)과 안정원(유연석 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장겨울(신현빈 분)은 프러포즈를 받았다며 장미꽃을 들고 들어왔다. 이에 같은 과 사람들은 "우리 과에도 희망이 있구나, 연애를 할 수 있구나"라며 기뻐했다. 하지만 겨울은 그다지 기쁜 표정을 보이지 않았다.

이어 익준은 정원을 만났고 "넌 거짓말 안 해?"라고 물었다. 이에 정원은 "글쎄. 할 때도 있고 안 할 때도 있지"라고 말했고, 익준은 "너 장겨울 좋지? 신부 포기해야 하나 고민할 만큼 좋잖아. 좋으면 좋다고 말해, 비밀로 할게"라고 물었다.

정원은 자신의 마음을 들킨 듯 당황하더니 "아니야. 뭔 소리야"라고 말했다. 익준은 "걔는 뭐든 열심히 해. 노력도 많이 하고. 그래서 겨울이가 잘 됐으면 좋겠어. 내 친구 정원이랑"라며 "정원아, 하나님도 이해하실 거야. 그리고 머리와 가슴이 따로 놀 땐 여기(마음)가 맞아. 마음이 시키는 대로 해. 잘 생각해"라고 조언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