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꼰대인턴' 이어 차기작 확정
드라마 '크라임 퍼즐' 주연 한승민 役
'나쁜녀석들' 이후 다시 사이코패스 연기
'크라임 퍼즐' 박해진./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크라임 퍼즐' 박해진./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이 드라마 '크라임 퍼즐'의 남자주인공 한승민 역에 캐스팅됐다.

드라마 '크라임 퍼즐'은 큰 인기를 끈 동명의 명품 스릴러 웹툰을 원작으로, 2020년에 맞게 재해석될 작품. 경찰대학교의 주목받는 교수인 한승민이 연인인 유희의 아버지를 살해했다고 자백하고, 체포 되면서 시작되는 충격적인 스릴러물이다. 자신의 아버지를 죽였다는 연인의 자백을 믿을 수 없어 사건을 다시 조사하는 프로파일러 유희와 한승민이 벌이는 10번의 인터뷰, 그리고 주변 인물들의 세밀한 향연이 기대되는 작품이다.

극 중 박해진은 20대 때 범죄 심리에 관한 논문으로 단숨에 세계적 범죄 심리학자 반열에 오른 경찰대 스타 교수 한승민으로 분한다. 한승민은 갑작스럽게 살인 했다는 자백을 하고 교도소에 수감된 후 무기징역수가 된다. 한승민과 형제 같은 파트너 형사, 연인이자 제자인 유희와의 심리게임을 벌이며 사건을 서서히 해결해 나간다. 이로써 박해진은 다시 한번 안방극장에 범죄 스릴러의 맛을 살리는 레전드의 귀환을 선보일 예정이다.

앞서 박해진은 OCN '나쁜 녀석들'의 최연소 천재 사이코패스 살인범 이정문을 연기해 신드롬을 일으켰다. 이에 이번 작품에도 그가 보여줄 사이코패스 연기에 기대감이 쏟아지고 있다.

'크라임 퍼즐'은 유튜브 오리지널 웹드라마 '탑매니지먼트'와 넷플리스 오리지널 '인간수업'을 제작하며 다양한 장르에서 강점을 보이고 있는 스튜디오 329에서 드라마 제작을 맡아 올 하반기 편성 예정이며, 현재 캐스팅 작업이 한창이다.

박해진은 올 초 방송한 KBS '포레스트'에 이어 5월 방송 예정인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 그리고 이번 '크라임 퍼즐'까지 올해 누구보다 바쁜 배우의 행보를 보이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