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토일드라마 '하이바이, 마마!'에서 차유리(김태희 분)의 죽음으로 절망하던 조강화(이규형 분)에게 찾아온 두 번째 가족이자, 서우(서우진 분)의 새로운 엄마 오민정 역으로 열연한 배우 고보결.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tvN 토일드라마 '하이바이, 마마!'에서 차유리(김태희 분)의 죽음으로 절망하던 조강화(이규형 분)에게 찾아온 두 번째 가족이자, 서우(서우진 분)의 새로운 엄마 오민정 역으로 열연한 배우 고보결.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고보결이 '김태리 닮은꼴'이라는 수식어에 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앞서 고보결은 배우 김태리를 닮은 외모와 분위기로 일찍이 주목받았다.

고보결이 지난 20일 오후 서울 신사동의 한 카페에서 tvN 토일드라마 '하이바이, 마마!'(이하 '하바마') 종영 인터뷰를 가졌다. 그는 자신이 출연한 '하바마' 외에도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고보결은 "너무 감사하다. 좋아하는 배우기 때문에 (닮았다는 말이) 나에게는 기분 좋은 말"이라며 "혹시나 (김태리가) 기분이 나쁘지는 않을까 염려된다"고 밝혔다.

이어 "어떤 부분이 닮았는지 짐작은 간다. 그러나 (상대방에게) 실례가 될까 봐 조심스럽다"고 덧붙였다.

‘하바마’는 갑작스러운 사고로 가족의 곁을 떠나게 된 차유리(김태희 분)가 사별의 아픔을 딛고 새 인생을 시작한 남편 조강화(이규형 분)와 딸 앞에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고보결은 극 중 조강화의 두 번째 가족이자 서우(서우진 분)의 새로운 엄마 오민정 역으로 열연했으며 지난 19일 5.1%의 시청률로 종영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