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선영, 정경호 고백에 "Yes"
정경호, 냉미남에서 달달남으로 변신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방송 화면.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방송 화면.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정경호가 조정석 몰래 여동생 곽선영과 연애를 시작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슬기로운 의사생활’ 6회에서는 이익준(조정석 분)의 동생인 이익순(곽선영 분)이 김준완(정경호 분)의 고백을 받아들이는 내용이 담겼다다. 이익순은 고민 끝에 “오빠랑 연애하자”는 김준완의 고백에 “Yes”로 답했다.

앞서 김준완은 이익순에게 좋아한다며 연애하자고 고백했다. 이에 이익순은 “72시간 내에 답 드릴게요”라고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김준완은 이익순의 문자메시지 한 통에도 기뻐했고, “작전 수행하니? 천천히 대답해도 돼”라며 시간을 줬다. 이에 이익순은 “그럼 일주일 정도만 시간 주세요”라고 답했다.

그러나 말과 달리 김준완은 연신 휴대전화를 확인하며 답을 기다렸다. 이에 친구 안정원(유연석 분)은 그에게 “연애하냐?”고 말해 김준완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도재학(정문성 분)도 김준완에게 연애하는 것 아니냐며 “그 정도로 연락이 안 오는거면 까인거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방송 화면.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방송 화면.
김준완이 이익순의 답을 기다리는 동안 이익준은 동생을 안치홍(김준한 분)과 연결시켜 주려고 했다. 이익준은 동생이 병원에 친구를 보러 왔다고 말했고, 그 친구가 안치홍이라는 사실을 안 순간부터 두 사람이 잘 되길 바라고 있었다. 안치홍이 채송화(전미도 분)에게 좋아한다고 고백했다는 사실을 모르고 있던 이익준은 그를 보며 이익순과 잘해보라는 뜻을 내비쳤다.김준완은 이익준이 계속해서 이익순과 안치홍을 엮으려고 하자 속으로 분노하면서 삶은 계란으로 싸움을 걸었고, 두 사람은 7살 어린 아이처럼 몸싸움을 했다.

마침내 김준완이 기다리던 답이 왔다. 이익순이 김준완에게 “Yes”라고 메시지를 보낸 것. 김준완은 이익순의 답에 뛸 듯이 기뻐했다. 김준완은 “뭐가 Yes야?”라며 다시 한 번 물었고, 이익순은 “오늘부터 1일이요”라고 말했다. 이에 김준완은 병원에서의 냉미남 모드를 해제하고 달달한 남자로 변신, 이익순과 전화통화를 하며 즐거워했다. 김준완과 이익순이 연인으로 발전한 가운데, 이익준이 어떤 태도를 보여줄지 궁금증이 쏠린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