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상, 냉혈한 사업가 임철용
키스신 예고 "내 나이에 있으면 안될 게 있더라"
'유별나 문셰프' 의 안내상./사진제공=채널A
'유별나 문셰프' 의 안내상./사진제공=채널A


배우 안내상의 키스신이 예고됐다. 27일 오후 열린 ‘유별나! 문셰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다.

‘유별나! 문셰프’는 충청도 서하마을에서 기억을 잃고 천방지축 사고뭉치로 전락한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유벨라(고원희 분)가 스타 셰프 문승모와 만나 성장과 사랑, 성공을 만들어 가는 힐링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안내상은 냉혈한 사업가 임철용을 연기한다. 안내상은 “욕망을 쫓아가는 인간”이라고 설명하며 “최근 선한 역할을 많이 했는데 이번에는 사과의 말씀을 먼저 드려야겠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안내상은 “나는 욕망 자체가 없는 사람이라 연기하는 게 너무 힘들었다”며 “감독님이 하라는 대로 했다. 감독님이 욕망 덩어리라 잘 알더라”고 농담을 건넸다.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을 묻자 길해연은 “안내상 씨의 키스신이 있다. 매우 기대하셔도 좋다”고 말했다. 이에 안내상은 “볼에다 뽀뽀하는 정도”라며 “이 나이에 대본에 있으면 안 될 게 있더라. 잘못하면 추해진다고 감독님께 강력히 빼자고 이야기 했는데 꿈쩍도 안 했다”고 밝혔다. 최 감독은 “지금까지 내가 찍었던 키스신 중 제일 괜찮았다”고 해 기대를 모았다.

‘유별나! 문셰프’는 오는 27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