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기 상철, 양양서 19금 퍼포먼스 “부끄러울 행동 안해”[TEN이슈]


SBS plus, ENA '나는 솔로' 17기 상철이 과거 사생활 영상에 대해 해명했다.

11일 상철은 "많은 분들께 우선 양해의 말씀드리고자 한다. 한 커뮤니티에 제 모자란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불쾌감을 드려 죄송하다. 논란이 될만한 행동이기에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적었다.

이어 "깊이 반성하며,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주의하고 깊이 생각하고 행동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다만 상철은 "그 영상에서 보이는 모습으로 인해 저에 대해 추측하는 글들은 모두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며 "제가 사랑하는 사람에게 부끄러울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다고 자부할 수 있으며, 항상 바르게 행동하고 정도를 지키려고 노력하며 살아왔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래도 결국은 제가 한 행동의 결과이므로 저에 대한 비난은 감수할 수 있겠으나, 이로 인해 제 주변 사람들이 피해를 보고 비난받는 상황은 견디기가 매우 힘들다"라고 속상한 마음을 털어놨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17기 상철이 지난해 강원도 양양의 한 클럽에서 춤을 추는 모습을 포착한 영상이 확산했다. 영상 속 상철은 다소 수위가 높은 춤동작을 선보였다. 상철은 '나는 솔로'에서 유쾌하고 젠틀한 이미지로 시청자의 사랑을 받은 만큼, 방송 이미지와는 상반돼 충격적이라는 반응이 나왔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