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 제공: 요구르트 스튜디오
/ 사진 제공: 요구르트 스튜디오


가수 제이세라가 오늘 신곡 '슬픈 사랑은 그리움으로 삼키다’를 공개한다.

제이세라는 오늘(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슬픈 사랑은 그리움으로 삼키다’를 발매한다.

신곡 ‘슬픈 사랑은 그리움으로 삼키다’는 이별을 직감한 이의 복잡한 감정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슬픈 가사가 돋보이는 미디엄 템포의 팝 발라드 곡으로, ‘감성 끝판왕’ 제이세라의 짙은 감성을 오롯이 느낄 수 있다.

감미로운 멜로디와 ‘처음 그대를 보았던 그날처럼/소리 없이 내리는 비가 거릴 적셔요/아무 말 안 해도 난 알 수 있어요/오늘이 마지막 우리 이별하는 날’과 같이 마지막을 예감하는 한 여자의 시점을 그린 애달픈 노랫말이 제이세라의 목소리와 어우러져 몰입도를 높인다.

제이세라는 호소력 짙은 보이스와 독보적인 음색, 모든 감정을 토해내는 듯한 폭발적인 고음으로 이별을 겪은 모든 이들의 공감대를 자극할 것이라고 전했다.

제이세라는 ‘사랑시 고백구 행복동’, ‘언제나 사랑해’, ‘혼자 왔어요’ 등 다수의 히트곡을 비롯해 ‘별이 될게’, ‘사랑 참…’ 등 명곡 리메이크 음원을 연이어 발매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제이세라의 새 디지털 싱글 ‘슬픈 사랑은 그리움으로 삼키다’는 오늘(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될 예정이다.

김세아 텐아시아 기자 haesmi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