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토리, UN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참석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중국 보이그룹 보이스토리(BOY STORY)가 제28차 UN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이하 COP28)에 참석하여 공식 주제곡을 가창했다.

보이스토리는 지난 2일(이하 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개최된 COP28에서 10개 언어를 대표하는 뮤지션들과 함께 가창에 참여한 총회 공식 주제곡 'LASTING LEGACY'(래스팅 레거시)의 무대를 선보였다. COP28은 협약 당사국을 중심으로 기후 변화 대응을 위해 논의하는 국제 행사로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세계 각국이 참여한다. 보이스토리는 해당 콘퍼런스에서 해외 아티스트들과 나란히 무대에 올라 글로벌 영향력을 넓혔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LASTING LEGACY'는 레이디 가가(Lady Gaga), 셀레나 고메즈(Selena Gomez) 등 팝스타의 곡을 작업한 유명 프로듀서 레드원(RedOne)이 프로듀싱한 곡으로 '더 나은 변화를 함께 만들어 나가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보이스토리는 최근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며 존재감을 빛내고 있다. 지난 7월 미니 2집 'Z.I.P'과 타이틀곡 'Z.I.P (Zero Is the only Passion)'을 발매했고 국내 음악 방송에 최초 출연해 파워풀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기세를 몰아 8월부터 10월까지 중국 청두, 광저우, 난징, 창사, 톈진, 상하이 총 6개 지역에서 미니 앨범 'Z.I.P' 쇼케이스 투어를 전개하고 현지에서 입지를 공고히 했다.

오는 12월 31일에는 베이징 로컬 에이스 라이브(Local Ace Live)에서 팬 콘서트 'BOY STORY의 타입트립'을 개최하고 팬들과 함께 한 해를 마무리한다. 이어 2024년 5월에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비치 시티 인터내셔널 스타디움(Beach City International Stadium)에서 열리는 '사랑해요 인도네시아 2024' 옴니버스 콘서트에 출격해 특별한 음악 에너지를 선사할 예정이다.

보이스토리는 JYP의 중국 법인 JYP 차이나와 TME(중국 텐센트 뮤직 엔터테인먼트 그룹)가 합작 설립한 신성엔터테인먼트 소속 보이그룹으로 한위, 즈하오, 씬롱, 저위, 밍루이, 슈양 여섯 멤버로 구성됐다. JYP 현지화 전략인 '글로벌라이제이션 바이 로컬라이제이션'(Globalization by Localization)을 기반으로 탄생한 그룹으로서 중국 아이돌 최초 데뷔 쇼케이스 투어 및 버스킹 투어, KCON 출연, 언택트 공연을 성료했다.

여기에 각종 시상식 수상과 차트 상위권 진입 등 성장을 지속하고 중국 육성형 아이돌 2.0 시대를 열었다는 호평을 모았다. 이들은 올해 1월과 3월 중국 주요 시상식 '웨이보 뮤직 어워즈 2022'(WEIBO MUSIC AWARDS 2022)와 '2022 웨이보의 밤'(2022 WEIBO NIGHT)에서 '올해의 라이징 그룹상'을 수상하고 향후 행보가 기대되는 그룹으로 인정받았다. 또 지난 4월 발표한 싱글 9집 '하?!(What's Poppin)'로 현지 주요 음악 차트 동방풍운방의 1542주차 주간차트(2023.06.12~2023.06.18) 3위를 차지했고, 2022년 11월에는 첫 정규 앨범 'WE' 타이틀곡 'WW'로 중국 아이돌 그룹 최초 미국 빌보드 '핫 트렌딩 송즈 파워드 바이 트위터'가 제공하는 실시간 차트 3위에 진입하는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