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 DB
텐아시아 DB


방탄소년단 맏형 진(본명 김석진)이 조기진급 소식을 전했다.

진은 4일 위버스를 통해 "생일 축하해주신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항상 생일에는 라이브로 아미 여러분들과 항상 즐겼었는데 올해는 아쉽게도 즐기지 못하여 마음이 아프다. 비록 몸은 함께하지 못하지만 마음만은 여러분들과 즐거운 시간 보내고 있단 걸 꼭 알아달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어느덧 제가 입대하고 일년이란 시간이 지났다. 아직 많은 시간이 남았지만 그래도 총 시간의 3분의1만 더 보내면 여러분들과 함께 할 생각에 마음이 벌써 두근두근하다"라며 "그리고 우리 멤버들 입대한다 하는데.. 눈물이 앞을 가린다. 시간이 얼른 지나서 멤버들 그리고 아미 여러분들과 좋은 시간 보냈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또 진은 "뛰어난 군 생활로 조기진급 한번 더 하여 현재 병장 김석진이다"라고 진급 소식을 알렸다.

앞서 진은 지난해 12월 13일 팀 내 가장 먼저 군 복무를 시작했다. 진은 육군 제5보병사단 신병교육대 조교로 자대배치 받고 복무하던 중 특급전사로 선발돼 상병으로 조기진급했다. 전역예정일은 2024년 6월 12일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