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서울의 봄' 스틸컷. /사진제공=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영화 '서울의 봄' 스틸컷. /사진제공=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영화 '서울의 봄'(감독 김성수)이 육군참모총장 정상호를 연기한 배우 이성민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서울의 봄'은 1979년 12월 12일 수도 서울에서 일어난 신군부 세력의 반란을 막기 위한 일촉즉발의 9시간을 그린 영화.

스틸에서 이성민은 근심과 카리스마가 동시에 느껴지는 표정으로 위기를 마주한 정상호를 표현해 긴장감을 더한다. 극 중 정상호는 보안사령관 전두광(황정민)의 반란으로 납치, 연행되면서 군사반란의 도화선이 되는 캐릭터.

김성수 감독은 "이성민은 자로 잰 듯이 정확하게 연기한다. 명료하고 딱 들어맞는 느낌이며 우리나라에서 연기를 제일 잘하는 사람 중의 한 명이라고 생각한다. 현장에서 늘 탁월하게 표현해 내는 이성민 배우를 보면 내가 마치 굉장히 디렉션을 잘하는 감독인 것처럼 느껴진다"라고 칭찬했다.

배우 이성민은 "김성수 감독님과는 첫 작품이지만 감독님의 전작들을 사랑하고 늘 함께하고 싶었다. 촬영 현장에서는 명장의 품위가 느껴졌고, 늘 설렘과 감탄의 연속이었다"라고 밝혔다.

영화 '서울의 봄'은 오는 11월 22일 개봉 예정이다.

이하늘 텐아시아 기자 greenworld@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