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빅히트뮤직
/ 사진제공=빅히트뮤직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다수의 차트에서 순위권을 기록했다.

24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10월 28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 정국의 솔로 싱글 ‘3D (feat. Jack Harlow)’가 메인 송차트 ‘핫 100’에서 93위에 오르며 3주 연속 차트인했다. 뷔의 첫 솔로 앨범 ‘Layover’는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서 142위로 6주 연속 순위권을 유지했다.

‘글로벌 200’과 ‘글로벌 (미국 제외)에서도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활약이 두드러진다. ‘글로벌 200’에서는 정국의 또 다른 솔로 싱글 ‘Seven (feat. Latto)’ 7위, ‘3D’ 8위, 뷔의 솔로 앨범 타이틀곡 ‘Slow Dancing’ 99위, 지민의 솔로 앨범 ‘FACE’의 타이틀곡 ‘Like Crazy’ 106위 등으로 포진했다. 특히, ‘Like Crazy’는 30주 연속 이 차트에 머물렀는데, 이는 K-팝 솔로 아티스트 곡으로는 최장기 차트인 신기록이다.

‘글로벌 (미국 제외)’에서는 ‘Seven’ 2위, ‘3D’ 5위, ‘Slow Dancing’ 60위, ‘Like Crazy’ 71위, 뷔 솔로 앨범의 또 다른 수록곡 ‘Love Me Again’ 131위를 차지했다.

‘톱 커런트 앨범'에서는 ‘Layover’가 18위, 제이홉의 솔로 앨범 ‘Jack In The Box’가 48위에 올랐고, ‘톱 앨범 세일즈'에서는 ‘Layover’가 21위에 자리했다.

김세아 텐아시아 기자 haesmi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