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채널S '다시갈지도'
사진제공=채널S '다시갈지도'


38KG를 감량한 ‘유지어터’ 김신영이 다이어트 관련 어록을 쏟아낸다.

오늘(5일) 방송되는 채널S 오리지널 예능 '다시갈지도' 78회에서는 ‘숟가락 스테이크의 정체 부에노스아이레스’, ‘20년 부동의 1등 와규 미야자키’, ‘극강의 먹러브리티 브리즈번’을 랭킹 주제로 ‘세계의 스테이크 베스트 3’를 꼽아본다. 여행 파트너 김신영, 이석훈, 최태성과 개그우먼 김민경이 함께 랜선 여행에 동행한다.

김신영은 “사람은 많이 먹는다고 살이 찌지 않는다. 끊임없이 계속 먹어서 찌는 것”이라는 소신발언으로 공감을 자아냈다. 이날 랭킹 주제에 맞춰 스테이크 먹방을 이어가던 대리 여행자가 살이 찌는 이유를 모르겠다고 털어놓자, VCR을 보던 김신영이 팩폭을 날린 것. 김신영은 38KG을 감량한 뒤 10년째 몸매를 유지하고 있는 바. 김민경은 “진짜 맞는 말이다”라며 동의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세계의 스테이크’ 랜선 먹방 여행이 이어져 김신영의 식욕을 폭발케 했다. 특히 1988년 개업한 35년 전통의 브리즈번 대표 스테이크 가성비 맛집을 랜선 너머로 확인한 김신영은 “감자는 탄수화물이 아닌 구황작물”이라며 다이어트와 상반된 먹방 어록으로 웃음을 터트렸다. 극강의 부드러운 육질로 숟가락으로 단면이 잘리는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스테이크 맛집, 최고급 품종의 소고기를 맛볼 수 있는 일본 미야자키 철판 스테이크 맛집 등 전세계 곳곳 스테이크 맛집이 소개돼 김신영을 황홀케 했다.

당신의 기억 속 해외여행을 현실로 만들어주는 랜선 세계 여행 프로그램 채널S ‘다시갈지도’는 엔데믹 시대 활기를 되찾은 전세계 하늘길을 이어줄 최적의 지도, 당신의 그리운 기억 속 해외여행을 현실로 만들어주는 랜선 세계 여행 프로그램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