붐(왼쪽), 모모랜드 주이 / 사진=텐아시아 DB
붐(왼쪽), 모모랜드 주이 / 사진=텐아시아 DB


그룹 모모랜드 주이가 '붐붐파워' 스페셜 DJ로 활약한다.

이날 주이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측은 텐아시아에 "주이가 붐을 대신해 '붐붐파워' 생방송 스페셜DJ로 부스에 앉는다"고 밝혔다.

붐은 이날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 중이다. 주이는 '인간 비타민'이라는 별명답게 통통튀는 매력으로 녹화 현장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날 새벽 가수 이찬원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찬원과 '뽕숭아학당' 녹화를 함께한 붐은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