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 바자회 개최
여배우들 초특급 애장품?
그들만의 '부부의 세계'
'동상이몽2' 진태현 박시은 / 사진 = SBS 제공
'동상이몽2' 진태현 박시은 / 사진 = SBS 제공


25일 밤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진태현♥박시은 부부가 초호화 여배우 군단과 함께 랜선 바자회에 나선다.

최근 진태현♥박시은 부부는 여배우 이태란, 유선, 박탐희와 함께 기부를 위한 랜선 바자회를 개최했다. 매년 열어왔던 기부 바자회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는 특별히 인터넷 라이브 방송을 통해 바자회를 진행하기로 했다.

여배우들의 다채로운 애장품들이 총출동하는 가운데, 이들이 실제 착용했던 의상, 특별한 사연이 있는 물건, 심지어는 단 한 번밖에 사용하지 않은 명품 백까지 등장해 바자회에 대한 기대감을 모았다. 이들이 직접 가져온 애장품만 무려 200여개였고, 이를 지켜보던 MC 김구라도 "저건 나도 갖고 싶다"며 여배우들의 물건에 탐을 냈다.

게다가 이 모든 물건들이 파격적인 가격에 거래되는가 하면, "지금 입고 있는 옷도 벗어드릴 수 있다"며 여배우들의 자존심을 건 판매 전쟁이 발발해 바자회의 열기를 더했다. 랜선 손님들을 열광케 한 바자회 현장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바자회의 유일한 부부동반 참가자 진태현♥박시은 부부의 애정행각을 지켜보던 이태란, 유선, 박탐희가 각자의 남편에 대해 가감 없이 폭로하기 시작했다. 이들의 연이은 폭탄발언을 통해 여배우 3인방의 결혼 생활 비하인드 스토리가 낱낱이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한 여배우는 "남편이 나를 부담스러워 한다"며 남편과의 스킨십이 고픈 속마음을 드러냈고, 이에 더해 또 다른 여배우는 "이제 남편과 남녀사이는 아니다"라며 역대급 폭로전을 이어갔는데, 과연 여배우들이 털어놓는 그들만의 '부부의 세계'는 어떤 모습일지 호기심을 더했다.

초특급 여배우들과 함께 한 랜선 바자회 현장은 25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