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도권, '동상이몽2'서 사랑꾼 면모 뽐내
특급 육아비법 공개에 출연진 '감탄'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배우 하도권이 SBS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아내 자랑과 특급 육아 비법까지 밝히며 만점 남편의 면모를 자랑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동상이몽2’에서는 하도권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하도권은 둘째아이를 출산 당시 에피소드를 소개하며 첫째 아이가 둘째 아이에게 질투를 느끼지 않게 하기 위한 방법으로 아내의 출산 이후 첫째 딸과 단둘이 제주도 여행을 떠났다고 밝혔다.

첫째 딸이 그때 기억을 지금까지 갖고 있다며 이야기 하자, 출연진은 하도권의 육아 비법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또한 아내가 화를 자주 내냐는 질문에 “사실 자주 낸다” “더 잘되라고 하는 말씀이시니까”라며 어색한 웃음을 지어보이는 현실 남편의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내는 가하면, “해달라는 거 다 해준다”며 아내 자랑을 펼쳐 사랑꾼의 면모까지 드러냈다.

하도권은 최근 종영한 SBS ‘스토브리그’에서 국가대표 1선발급 에이스 투수 강두기 역을 맡아 열연했으며 드라마 ‘펜트하우스’ 촬영을 앞두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