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사진제공=KBS2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사진제공=KBS2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이하 ‘안녕하세요’)에 강주은이 출연해 활약한다. 이 모습은 2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에서 공개된다.

최민수도 쩔쩔매게 만드는 카리스마 아내 강주은. 제작진에 따르면 그는 최근 녹화에서 결혼 25년차 인생 선배의 현실적인 조언으로 공감을 이끌어냈다.

그는 일에 중독된 워커홀릭 어머니 때문에 항상 혼자 지낸다는 어린 사연자를 다독였다. 이어 아이들이 이해해줄 거라고 생각했던 사연자의 어머니에게는 “저도 아이들이 어렸을 때 ‘엄마의 마음을 이해해 주겠지’라고 생각했지만 그게 아니더라”라며 “아이들은 다르게 이해한다”고 설명했다. “어머니 옆에 같이 있고 싶은 그런 자식의 마음도 흔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또 강주은은 ‘끔찍한 신혼’을 당장이라도 끝내고 싶다는 결혼 1년차 신혼 아내에게도 조언을 했다. 그는 아기를 임신했을 때 친구들은 기뻐해줬지만 남편은 그렇지 않았다는 사연자에게 “친구들은 책임 안진다. 친구들은 여유로운 이모들이다”라면서 “지금까지 오면서 (남편이) 계속 노력하려고 하는 것만 봐도 희망이 보인다”고 했다.

강주은은 답답한 남편을 길들이기 위해서 참고 인내할 것을 주문하던 중 “‘결혼하면 안 되는구나, 인간이 같이 사는 게 아닌 거 구나’를 아는데 저도 25년이 걸렸다”고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국말이 아직도 어렵고 서툰 강주은은 통역오류로 어리둥절해 하는 허당매력도 보였다. 첫 아이를 임신했을 당시 최민수의 독특한 반응도 공개한다.

‘안녕하세요’는 2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