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양현석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양현석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온라인 음악사이트 지니뮤직(대표 김훈배)이 YG엔터테인먼트(대표 양민석, 이하 YG)와 신규 음원과 음반에 대한 유통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지니뮤직은 YG에서 최근 내놓은 음원과 신규 음원을 유통하며, 기존 음원은 YG의 자회사인 YG 플러스(PLUS)에서 진행한다. 지니뮤직은 YG, YG PLUS와 아티스트 연계 마케팅 등의 협업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음원서비스 지니를 운영하고 있는 지니뮤직은 국내 음원 서비스 사업자 중 유일하게 KT·LG유플러스 등 통신사와 협력해 A.I(인공지능) 음악 플랫폼 등 미래 성장 동력을 구축하고 있다.

지니뮤직 김훈배 대표는 “YG와 협력 관계를 유지하게 돼 기대된다”며 “기존 음원유통 사업은 물론 다양한 사업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