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NS윤지 / 사진제공=JTBC ‘말하는대로’
NS윤지 / 사진제공=JTBC ‘말하는대로’


‘말하는대로’ NS윤지가 솔직 담백한 매력을 선보인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JTBC‘말하는대로’에 개그맨 양세형, 가수 NS 윤지, 팟캐스트 ‘지대넓얕’의 작가 채사장이 출연했다.

‘자신을 8년째 라이징 스타’라고 말한 NS 윤지는 “어느 날 제 이름을 초록 창에 검색하는데 연관 검색어에 ‘NS 윤지 안 뜨는 이유’가 올라와 있더라”고 엄마에게 말했더니 “그걸 알았으면 진작 떴겠지”라는 쿨한 대답이 돌아왔던 에피소드를 공개하기도 했다.

NS 윤지는 ‘데뷔 동기인 2NE1, 시스타와 갓 데뷔한 후배들이 1위를 할 당시 무대 뒤에서 그들을 축하하는 게 일상’이었던 암흑기를 떠올렸다. 또한 소위 ‘연예인 성적표’로 평가받던 압박감과 스트레스에 ‘이석증’까지 앓고 미국으로 도망가듯 떠났던 사연을 처음으로 털어놓으며 참았던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어두웠던 긴 터널을 빠져나와 첫 발걸음을 내디딘 NS 윤지의 ‘말로 하는 버스킹’은 오는 15일 오후 9시 30분 ‘말하는대로’에서 공개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