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알리(왼쪽), 예성/ 사진=알리 SNS
알리(왼쪽), 예성/ 사진=알리 SNS


가수 알리와 그룹 슈퍼주니어 예성이 특별한 컬래버레이션을 준비 중이다.

14일 알리의 소속사 쥬스엔터테인먼트는 “알리가 이달 말 예성과 부른 신곡 ‘너만 없다’를 발표한다. 두 사람의 보컬이 만들어낼 하모니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알리와 예성의 듀엣 호흡은 지난해 9월 공개된 유리상자 이세준의 ‘널 위한 멜로디’ 프로젝트 이후 두 번째이다. 평소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두 사람은 신곡 ‘너만 없다’를 통해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추게 됐다.

독보적인 음색과 가창력으로 국내 대표 여성보컬로 자리매김한 알리와 감미롭고 감성을 울리는 목소리로 숱한 여성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예성의 듀엣에 많은 음악팬들의 관심이 모아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