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빅뱅 탑/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빅뱅 탑/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탑이 입대를 앞두고 팬들에게 속내를 전했다.

탑은 9일 자신의 SNS에 “정말 오늘 조용히 들어가고 싶다. 아무런 인사 없이 들어가도 이해해달라. 죄송하다”고 말했다.

탑은 이날 오후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 입소한다. 이후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의무 경찰로 복무를 이어간다.

빅뱅 중 가장 처음으로 입대하는 탑은 계속해서 조용히 입대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