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일라이 / 사진제공=nhemg
일라이 / 사진제공=nhemg


그룹 유키스 일라이가 미국 NBC 평창올림픽 특집 프로그램 진행자로 나서 대한민국을 대표해 전세계에 평창을 알린다.

일라이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의 개최 장소인 강원도 평창과 주변관광지에서 배우 조나단 베넷(Jonathan Bennett)과 함께 NBC ‘평창올림픽 특집 프로그램’ 홍보 촬영을 진행 중이다. NBC ‘평창올림픽 특집 프로그램’ 미국 올림픽 주관 방송사인 NBC가 지난 1일부터 10일까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개최지인 강원도 평창과 강릉, 속초 등 주변 관광지 소개하며 한옥 스테이, 한우숯불구이 등 한국문화를 체험한다.

‘평창올림픽 특집 프로그램’은 NBC의 주요 프로그램에서 방영되며 평창동계올림픽과 주변 관광지의 다양한 모습들은 오는 3월 5일부터 매주 한편씩 아침방송 ‘투데이쇼(Today Show)’와 ‘세스 마이어스의 심야 토크쇼(Late Night with Seth Meyers)’에서 방영되며, 오는 10월께는 ‘퍼스트룩(1st Look)’ 등을 통해 미국 시청자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