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우주소녀 성소 / 사진=성소 인스타그램
우주소녀 성소 / 사진=성소 인스타그램


걸그룹 우주소녀의 성소가 ‘정글의 법칙’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지난 5일 성소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일은 정글의 법칙 in 코타 마나도” 첫 방송하는 날. ‘너에게 닿기를’ 들으시면서 기다려 주세요”이라는 짧은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SBS ‘정글의 법칙 in 코타 마나도’에서 촬영을 마친 후 성소의 모습이 담겨져 있다. 성소는 카메라를 향해 청량한 미소를 지으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성소가 출연한 이번 ‘정글의 법칙 in 코타 마나도’ 편은 2017년을 이끌어갈 7인의 라이징 스타들이 모여 극한 생존을 펼칠 예정이다. 병만족을 이끄는 족장 김병만의 지휘 아래 방탄소년단 진,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른 우주소녀의 성소가 아이돌 대표 주자로 ‘정글’ 생존에 도전한다. 부족원의 막내딸로 자리매김한 성소는 새는 물론 뱀까지 주저없이 만지며 행동대장의 모습으로 주변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성소가 속한 우주소녀는 지난 4일 자정 세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너에게 닿기를’로 발매와 동시에 엠넷닷컴 차트에서 1위에 오르며 기분좋은 출발을 알렸다.

한편 ‘정글의법칙’은 병만족들이 자연 속에서 펼치는 생존기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