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김윤아 / 사진제공=MBC ‘듀엣가요제’
김윤아 / 사진제공=MBC ‘듀엣가요제’


‘듀엣가요제’에 김윤아가 돌아온다.

오는 6일 방송되는 MBC ‘듀엣가요제’에서는 김윤아의 무대가 펼쳐진다.

지난해 파트너 ‘훈남로커’ 채보훈과 출연해 매번 역대급 무대를 보여주며 3연승을 한 김윤아는 절로 기립박수를 이끌어 내는, 일명 은총 받는(?) 무대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앨범 준비로 잠시 ‘듀엣가요제’를 떠나게 되어 아쉬움을 자아냈던 김윤아 팀은 약 6개월 만에 다시 돌아와 반가운 무대를 꾸민다.

경연 당일 김윤아의 등장에 관객들은 물론, 함께 경연을 펼치게 된 가수들도 놀라워했다. 평소 김윤아의 팬이었다고 밝힌 대세 걸그룹 마마무 휘인은 무대를 직접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설렌다고 했고, 씨스타 효린은 “왜 하필 제가 나올 때 나오셨는지”라며 긴장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윤아 역시 오랜만의 출연에 긴장감을 감추지는 못했지만, 무대에 오르자 3연승의 저력을 입증하듯, 또다시 레전드 무대를 선보였다. 두 사람의 카리스마 넘치는 뜨거운 무대에 MC와 패널들은 ‘여왕의 귀환’이라며 감탄했다. 파트너 채보훈 역시 그동안 갈고 닦아온 실력으로 김윤아와 더욱 완벽해진 케미를 보여줬다.

특히 이날은 김윤아의 귀환을 응원하기 위해 남편 김형규가 함께 출연, ‘내조의 정석’을 보여주었다고 전해져 더욱 눈길을 끈다. 앞으로 2승을 추가 달성할 경우 명예 졸업하게 되는 김윤아 팀. 과연 돌아온 ‘강력 우승후보’ 김윤아 팀은 지난 연승 행진을 이어갈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김윤아 팀의 다시 시작되는 역대급 무대는 1월 6일 금요일 오후 9시 30분 MBC ‘듀엣가요제’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윤아, 씨스타 효린, 마마무 휘인, 장재인, 길구봉구 봉구, KCM, 조규찬이 무대를 꾸민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