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임휘준 인턴기자]
가수 겸 배우 박시환이 6일 오후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창현리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JTBC 주말드라마 ‘송곳’ 촬영현장에서 열연하고 있다.
가수 겸 배우 박시환이 6일 오후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창현리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JTBC 주말드라마 ‘송곳’ 촬영현장에서 열연하고 있다.


‘송곳’에 출연 중인 가수 박시환이 실제 마트 직원으로 일했던 경험을 밝혔다.

JTBC 주말드라마 ‘송곳’에 출연 중인 박시환은 지난 6일 경기도 남양주시 인근 세트장에서 인터뷰를 가졌다.

이날 박시환은 “실제로 마트 직원으로 일해본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박시환은 “소심한 성격이라 지금보다 더 못 했다. 위에 누군가 있다고 해서 의견을 피력하는 성격이 아니었다”며 “그 때를 생각해 보면 지금 동협이라는 캐릭터가 부럽기도 하다. 당시 제가 당연하게 대우받아야 했을 대우들이 아쉽다”고 밝혔다.

이어 박시환은 “내가 지나친 것들이 당연히 받아도 되는 거였구나, 한 번쯤 내 의견을 피력해도 되는 거였구나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8일 방송된 JTBC ‘송곳’에서는 문소진(김가은 분)에게 마음을 표현한 노조원 남동협(박시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임휘준 인턴기자 sosukehello@
사진. 텐아시아DB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