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이연복
이연복


이연복 셰프가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EXID 하니, 씨스타 보라와 인증샷을 찍었다.

이연복 셰프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녀들의 반란 예쁘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하니와 보라는 브이와 엄치를 치켜들며 카메라를 향해 미소를 짓고 있다. 하니의 청순한 모습과 보라의 귀여운 이미지가 눈길을 끈다. 하니 옆에서 뿌듯한 미소를 날리고 있는 이연복 셰프가 눈길을 끈다.

하니와 보라는 지난 19일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이연복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