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윤현민
윤현민


윤현민이 대기실 사진을 공개했다.

최근 윤현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밤샘에 고생한다며 특별히 대기실에 침대를…애기 침대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현민은 편안한 복장을 하고 대기실에 놓여진 아기침대에 들어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앙증맞은 침대에 쏙 들어가 있는 윤현민의 귀여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윤현민은 현재 MBC ‘내 딸, 금사월’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윤현민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