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1
1


‘세바퀴’ 김형석이 이정을 극찬했다.

18일 방송된 MBC ‘신동엽 김구라의 세바퀴’에는 이은결, 하휘동, 김형석, 임창정, 이수영, 홍진영, 김재흥, 조세호, 이정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임창정이 이정이 뮤지션 라인에 딱 맞다고 말을 꺼내자, 김형석은 “패널로 ‘복면가왕’ 때 가만히 앉아있다 절 가장 광분하게 만든 사람”이라며 이정을 극찬했다.

이에 김구라는 “노래 실력에 비해서는 상당히 저평가되어있다”며 돌직구를 던져 웃음을 유발했다. 이어 그는 “언젠가는 알아주지 않겠니? 사후에”라 물었다. 이에 이정은 “그게 더 의미 있다”고 담담하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MBC ‘신동엽 김구라의 세바퀴’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