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슈퍼스타K7’에 록밴드 들국화 최성원의 아들 최지훈이 출연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7’에서는 슈퍼위크로 가기 위한 마지막 예선 현장이 그려졌다.

최지훈은 “저희 아버지는 들국화라는 록밴드의 멤버 최성원 씨다”라고 밝혀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다. 심사위원들 역시 그의 아버지에게 관심을 가졌다.

최지훈은 “아버지 노래 중에서 제일 좋아하는 노래가 뭐냐”는 질문에 선뜻 답을 하지 못했다. 이에 “존경하는 가수가 아버지가 아닌 것 같다”는 반응이 돌아오자 최지훈은 “굳이 제가 하지 않아도 많은 분들이 존경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지훈은 자작곡 ‘있어줘서’를 열창했다. 그의 노래를 들은 심사위원들은 “차분한 감성이 좋았다”, “앞으로 뭔가를 더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기대감을 표하며 만장일치로 합격을 줬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net ‘슈퍼스타K7′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