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막영애14’의 김현숙과 이승준이 야식 데이트를 즐겼다.

지난 31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막돼먹은 영애씨14(이하 막영애14)’에서는 야근을 하는 영애(김현숙)를 위해 야식 데이트를 제안하는 승준(이승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승준은 사무실에 있는 영애에게 치킨과 족발 사진을 보낸 후 전화를 걸어 “같이 야식 먹자. 배고플 시간이다”라며 데이트를 신청했다. 치킨을 먹으러 갔지만 자신을 앞에 두고 일에만 집중하는 영애에게 승준은 “그만해라. 유난이다”라며 질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영애는 “직원들 밥줄이 제 손에 달려있다고 생각하니까 부담스럽다”며 사장으로서의 고충을 털어놨다. 이에 승준은 “그 심정 누구보다 잘 안다”며 영애에게 공감했다. 영애는 “어떻게 이런 생활을 이렇게 오래했냐. 대단하다”라며 승준을 칭찬했고, 승준은 “뒤에서 소름끼치게 고군분투 하고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tvN ‘막돼먹은 영애씨14′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