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표
고경표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배우 고경표가 SNS상 글들을 삭제했다.

27일 고경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곧 돌아올께요. 함부로 반말하지 않을께요. 응원해주시는 분들 좋은 모습으로 보답할께요. 제발 댓글로 싸우지 마시고 평화롭게 살아요. 모두들 행복하시길-! p.s 댓글 난장판되면 또 지우겠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고경표는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블랙넛의 ‘내가 할 수 있는 것’ 스트리밍 인증샷과 함께 “좋다. 블랙넛”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고경표는 이 글에서 블랙넛을 옹호하다 반말 논란에 휩싸여 곤욕을 치뤘다.

이후 고경표는 “죄송합니다. 제가 반성하고 앞으로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로 설전을 벌이지는 말아주세요. 확실한 제 잘못입니다. 반말로 난독증 몇살 운운하며 상대방의 기분을 헤아리지 못하고 생각없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명백한 제 잘못이고 반성하겠습니다”고 사과했다.

현재 고경표의 인스타그램에 있는 게시물들은 모두 지워진 상태이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팽현준 기자 pangpang@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