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김우빈 하정우
김우빈 하정우


실시간 검색어, 이른바 실검은 확실히 오늘날 정보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

인터넷 포털, 검색사이트는 바로 이 ‘실검’으로 대중의 관심사를 실시간으로 반영한다. 그러나 ‘실검’이라는 어휘 자체의 의미는 대중의 관심이 그만큼 시시각각 변한다는 것이기도 하다.

‘실검’에 한 번 등극하려 몸부림치는 이들도 존재하지만, 그 한 번의 ‘실검’ 등극은 바로 1시간 후 또 다른 실검에 묻혀버리는 그런 시대인 것이다. 그렇지만 ‘실검’이 대중의 관심사를 반영한다는 것, 오늘날 대중이 어떤 부분에 열광하는지를 알 수 있는 하나의 지표가 된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2015년 7월 31일 실시간 검색어에는 ‘신과함께’가 올랐다.

#‘신과 함께’, 캐스팅 단계서부터 인기 ‘후끈’…김우빈·하정우 만날까

영화 ‘신과 함께’의 캐스팅이 서서히 베일을 벗기 시작하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31일 김우빈의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김우빈이 ‘신과 함께’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에 있다”고 전했다. 만약 김우빈이 ‘신과 함께’를 선택한다면, 앞서 출연을 확정지은 하정우와 호흡을 맞추게 된다.

신과 함께’는 주호민 작가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주인공 강림이 죽어서 덕춘, 해원맥과 함께 49일간 재판을 받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저승편, 이승편, 신화편으로 구성되었으며 강림의 프리퀄이 주 소재가 될 전망이다.

‘미녀는 괴로워’(2006) ‘국가대표’(2009) ‘미스터 고’(2013) 등을 연출한 김용화 감독이 메가폰을 잡으며 특히 제작에만 150억 원이 투입될 것으로 알려져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TEN COMMENTS, 스크린이 꽉 차겠네요!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구혜정 기자 photonine@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