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도롱 또?’ 고경표.
‘맨도롱 또?’ 고경표.


‘맨도롱 또?’ 고경표.

[텐아시아=황성운 기자] 고경표가 MBC 새 수목드라마 ‘맨도롱 또?’ 카메오 출연으로 소속사 동료인 서이안을 지원사격했다.

고경표는 극 중 강소라가 연기한 정주의 동생 정민 역으로 1회 방송에 이어 2회 방송에도 깜짝 등장한다. 첫 회에서 정주는 동생 정민에게 속아 엉뚱한 제주도 폐가를 사는 바람에 그간 모은 모든 돈을 날릴 처지가 됐다.

소속사 동료인 서이안이 출연하게 된 드라마에 깜짝 출연으로 지원사격을 아끼지 않은 고경표는 “제주도에서의 짧은 시간이었지만 여러 좋은 배우, 스태프와 촬영 할 수 있어서 즐거웠고, 마지막 방송까지 본방 사수하겠다”며 “목지원으로 활약 할 서이안에게도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맨도롱 또?’은 화병 걸린 개미와 애정결핍 베짱이의 사랑이라는 발상에서 시작하는 로맨틱 코미디로, 제주도에서 레스토랑 맨도롱 또?을 꾸려 나가는 청춘 남녀의 이야기다. 매주 수목 밤 10시 방송된다.

황성운 기자 jabongdo@
사진. ‘맨도롱 또?’ 캡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