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리(왼쪽) 지창욱
김주리(왼쪽) 지창욱


김주리(왼쪽) 지창욱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배우 지창욱과 미스코리아 출신 김주리의 열애설이 보도된 데 대해 지창욱 측이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11일 지창욱 소속사 관계자는 “전혀 근거 없는 내용이 기사화돼 당황스러워하고 있다”라며 “두 사람은 친구 사이일 뿐 연인 사이는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서로 비슷한 액세서리를 하고 있는 모습 등이 인터넷 커뮤니티 상에 게재되면서 증폭됐다.

이와 관련, 소속사 측은 지창욱이 “일부 네티즌이 두 사람이 비슷한 액세서리 등을 하고 있는 것을 두고 열애설을 제기했는데 이는 중국 팬들이 선물해준 것”이라며 “친구 사이로 뮤지컬 공연을 다른 동료들과 함께 보는 등 가까이 지내고 있지만 사귀는 사이는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지창욱은 지난해 MBC 드라마 ‘기황후’로 인기를 모은 데 이어 중화권에서도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 현재 뮤지컬 ‘그날들’을 공연중인 그는 곧 영화로 컴백할 예정이다.

김주리는 2009년 미스코리아 진 출신으로 최근 배우로 전향했다.

장서윤 기자ciel@
사진. 텐아시아DB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