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베 주안
오마베 주안


오마베 주안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오 마이 베이비’ 손준호가 교육열에 불타올랐다.

28일 방송된 SBS ‘오 아미 베이비’에서는 김소현-손준호의 아들 주안의 첫 외국인 선생남과의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소현 부부와 주안이는 외국인 강사의 쿠킹클래스에 참가하기로 했다. 이날 쿠킹클래스에 참여하기 전, 손준호는 평소와 다르게 주안이에게 무엇인가를 가르치려고 높은 교육열을 보였다.

그는 주안이에게 정체불명 영어 인사를 가르쳤다. “요 브로~”등의 말을 가르치는 손준호에 김소현은 웃음을 참지 못했고, 무언가를 가르치는 아빠의 모습이 낯선지 주안이는 손준호를 가리키며 “엄마”라고 말해 웃음을 샀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