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힐링캠프’
SBS’힐링캠프’


SBS’힐링캠프’

앤디가 도박사건을 사과했다.

23일 방송된 SBS’힐링캠프’에서는 가요계 장수 그룹 신화가 게스트로 출연 했다.

앤디는 신화 멤버들에게 고마웠던 순간에 “아버지가 뇌출혈로 쓰러지셨는데 위기 상황이었다. 사실 그 때 금전적으로 힘들었는데 멤버들이 다 같이 돈을 모아 수술 비용을 대줬다. 참 많았던 것 같다”며 입을 뗐다

앤디는 “내가 개인이나 연예인으로서 정말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는 말을 꼭 드리고 싶었다. 그리고 항상 이렇게 같이 신화 활동을 해줄 수 있게 만들어준 멤버들에게도 너무 고맙다”며 “지금까지 17년 동안 방송 활동을 하면서 너무나 고맙고 또 미안함도 있다”며 멤버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이에 김동완은 “각자 사고 친 것도 있고, 앤디가 멤버들에게 미안해 하는데 안 그랬으면 좋겠다”고 말 해 서로의 끈끈한 우정을 보여줬다.

글. 조슬기 kelly@tenasia.co.kr
사진. SBS’힐링캠프’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