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혜진과 다비치
장혜진과 다비치


장혜진과 다비치

가수 장혜진이 여성 듀오 다비치와의 훈훈한 인증샷을 공개했다.

장혜진은 자신의 SNS에 다비치와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장혜진과 다비치는 하얀 계열의 의상을 입고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며 미소를 짓고 있다.

장혜진은 SNS를 통해 “다비치는 미모와 실력, 인성이 너무 예쁜 후배”라 극찬하며 사인 CD를 선물로 준 다비치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특히 장혜진은 다비치를 ‘국내 최정상의 여성 보컬 듀오’로 칭하며 신곡 ‘또 운다 또’를 적극 홍보하는 등 후배에 대한 애정을 아끼지 않았다.

장혜진은 발라드가 아닌 새로운 장르인 블랙 뮤직에 도전하며 싱글 ‘오래된 사진’으로 활동 중이다. 다비치 역시 미니앨범 ‘다비치 허그(DAVICHI HUG)’를 발표 후 타이틀 곡 ‘또 운다 또’로 음원차트에서 1위를 지키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BALJUNSO/GF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